김종배.jpg

동지는 ’82년 성균관대학교 역사교육과에 입학하여 학생운동을 시작하게 되면서 사범대 학생회장으로 교생실습비 비리를 밝혀내는 투쟁, 전방입소거부투쟁을 주도적으로 이끌기도 하였다. 동지는 이후 ’86년 7월 민민투 검거 때 징역을 살고나와 ’87년부터는 노동현장으로 뛰어들어 본격적으로 노동운동에 발을 내딛게 되었는데 길지는 않았지만 여러 노동현장을 거쳐 ’89년 YMCA 노동교육실에서 활동하였고 ’90년부터 전노협 조직·쟁의·총무·조사통계·정책국 등에서 활동하였다. 동지는 전노협과 동지를 떼어놓고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자신의 모든 열정을 쏟아부었다. 치열한 현장 투쟁과정에서 ’86년에는 집시법 위반으로, ’91년 5월에는 ‘박창수열사 옥중살해 진상규명’ 투쟁으로 구속되기도 하였고, ’97년에는 공공연맹준비위, 공공연맹에서 정책국장·대외협력국장, ’99년 3월부터 통합 공공연맹에서 교육국장으로서 활동하기도 하였다. 그러나 ’99년 8월 27일 불의의 사고로 동지들 곁을 떠났다.